곧 한글날입니다.


한국외국어대학교 어린이집에서 그림책 <코끼리가 수놓은 아름다운 한글>을 가지고 어린이들이 한글과 친해지는 시간을 가졌습니다.

한국외국어대학교 어린이집은 외국어대학교의 외국인 교수님과 교직원 자녀들이 함께 모여 공부하는 그야말로 다문화 어린이집이지요. 


오늘은 강미라 원장선생님께서 직접 어린이들과 함께 재미있는 수업을 진행해 주셨더라구요.



<코끼리가 수놓은 아름다운 한글>은 코끼리 할아버지로 알려진 말레이시아의 화가이자 그림책 작가인 유소프 가자가 한글의 아름다움에 매료되어 자신의 코끼리 그림으로 한글을 꾸미고 삽화를 그린 그림책입니다.

 



유소프 가자의 코끼리들이 몸을 구부리고 굽히면서 ㄱ부터 ㅎ까지 한글의 자음을 표현했는데요, 외국인 화가 할아버지의 눈에 비친 한글의 모습이 재미있고 신기합니다.  

그림에 표현된 화려하고 아름다운 색감도 한글을 문자에서 예술작품으로 승화시키는데 한 몫을 담당하고 있지요. 



그림책을 함께 보고나서는 독후 활동을 했습니다.

독후활동지의 자음을 오려서 붙이고 모음을 써넣은 후 자신의 이름을 꾸며보는 활동이었습니다.  이 활동은 그림책에서 보았던 자음을 익히고 그 위에 모음을 덧붙임으로써 자음과 모음의 개념을 익히는 독후 활동입니다. 



친구들의 이름이 대략 보이시나요?




완성한 후에는 개성을 담는 그림그리기가 빠질 수 없지요.


어린이들이 그림책을 온전히 재미있게 즐겨주는 이 순간이 저희에게는 가장 소중한 순간입니다. 

<코끼리가 수놓은 아름다운 한글>을 통해 더 많은 어린이들이 한글과 친해질 수 있다면 더없이 행복할 듯 합니다. 

 

고맙습니다.

어제 모다아울렛 천안점에 운동화 전문샵 S마켓이 오픈했습니다.


신발 매장에는 신발 뿐 아니라 신발을 돋보이게 하는 다양한 매장 소품들이 필요합니다.

S마켓에서는 매장을 쇼핑과 함께 다양한 문화를 접할 수 있는 복합문화공간으로 꾸미고자하는 멋진 시도가 있었습니다.

그 덕에 월천상회의 그림책이 키즈존에 함께 전시되어 어린이들을 만나는 좋은 기회를 갖게 되었습니다. 




S마켓에서 월천상회의 <코끼리가 수놓은 아름다운 한글>, <콧물끼리>, <사탕> 등 재미있는 그림책들을 만나보실 수 있습니다. 

매장에서 만나는 그림책, 책을 보는 새로운 방법입니다.

오늘 아침, 기분 좋은 문자를 받았습니다.


얼마 전 충북 음성의 부윤초등학교 부설 유치원에서 전화를 받았었습니다.

선생님께서 근처의 도서관에서 저희 <코끼리가 수놓은 아름다운 한글> 원화 전시를 보시고 원화전시를 통해 원생들과 수업시간을 갖고 싶다고 하시더라구요.


이미 저희 원화전시 물품은 모두 외부 도서관에 나가있는데다가 게다가 일정도 무지 촉박해서 조금 난감했습니다. 

저희 콘텐츠를 가지고 어린이들에게 한글에 대한 관심을 심어주시고자 하는 선생님의 열정을 몰라라 할 수 없었습니다.

부랴부랴 원화를 새로 프린트하고 기념 스티커를 모아서 보내드렸었지요.


그런데 오늘 아침, 선생님께서 저에게 아이들과 함께 했던 특별활동 사진과 함께 문자를 보내주신 거에요.





특별활동은 부모님 참관 수업이었나봅니다.

원화를 가지고 참관 수업을 아주 유익하게 할 수 있었다고 고맙다는 말씀을 주셨더라구요.

그리고 원화를 액자에 넣어 전시해 주시기로 하셨답니다.


저희가 준비한 물품이 유용하게 잘 사용되었다고 하니 저희도 무척 기쁩니다.

그림책을 만들면서 손에 꼽을 만큼 기쁜 날이네요.

저희에게도 좋은 경험을 하게 해주셔서 정말 고맙습니다.







화정 어린이 도서관에서 <코끼리가 수놓은 아름다운 한글전>이 열렸습니다.





운치있는 벽돌 회랑에 ㄱ부터 ㅎ까지 코끼리가 수놓은 한글자음과 무지개 우물을 찾아 여행하는 코끼리들의 삽화 원화들이 함께 전시되고 있습니다.


화정 어린이 도서관의 <코끼리가 수놓은 아름다운 한글전>은 8월1일 부터 9월 말일까지 열립니다.

뜨거운 여름이지만, 월천상회는 더 많은 어린이 독자들을 만나기 위해 더 열심히 뛰어 다니겠습니다.


고맙습니다!



5월5일 부터 7일까지 파주 어린이 책잔치가 열렸습니다.

파주 출판도시에서 '다 같이 놀자'라는 슬로건 아래 재미있는 놀이 마당이 열렸습니다. 

어린이 책 잔치는 그야말로 신나게 놀 수 있는 잔치 였습니다.



월천상회도 파주 어린이 책 잔치에 참여했지요.



이웃하고 있는 출판사 <나는 별>, <이룸아이>, <스마트 주니어>와 함께 부스를 꾸렸는데요, 

월천상회는 첫 책 <코끼리가 수놓은 아름다운 한글>과 따끈한 새 책 <콧물끼리>가 전시되었습니다.



저희 부스를 찾아주신 꼬마 손님들에게 코끼리가 그려준 한글 자음도와 코끼리 스티커, 그리고 <콧물끼리> 키재기 자도 선물했습니다.




그림책을 좋아하시는 어른들도 많이 만날 수 있었습니다.

미소 띤 얼굴로 한 페이지 한 페이지 꼼꼼하게 읽으시는 모습이 아직 순수한 동심을 간직하신 것 같았습니다.


 


부끄럽게도 저를 알아보시고 사인을 요청하신 꼬마 손님도 계셨어요.

더 열심히 노력해야겠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더 많은 독자분들께 더 좋은 책을 선물할 수 있도록 하겠습니다.


월천상회의 책에 관심을 가져주시고 또 부스를 찾아주신 여러분들께 이자리를 빌어 감사의 말씀을 올립니다.


"정말 고맙습니다!"

'일상다반사' 카테고리의 다른 글

기분 좋은 일  (0) 2018.09.14
책 읽어주기 <어린이는 어린이다.>  (0) 2018.09.13
파주 어린이 책잔치에 간 월천상회  (0) 2017.05.06
월천상회 뉴스레터 2017년02월  (0) 2017.02.06
월천상회 뉴스 기사!  (0) 2017.01.13
상암동으로  (0) 2017.01.05



<코끼리가 수놓은 아름다운 한글> 포스터가 완성되었습니다.

보다 가까이에서 코끼리 할아버지의 익살스러운 코끼리 그림을 보고 

또 아울러 한글을 보고 익힐 수 있도록 2종의 포스터로 제작 되었습니다.



<코끼리가 수놓은 아름다운 한글> 포스터는 420*594 mm의 A2사이즈로 제작되었습니다.

코끼리 할아버지의 화려하고 아름다운 코끼리 한글 오리지날 포스터는 어린이들에게 좋은 선물이 될 것입니다.

 

구매를 원하시는 분은 moon1000company@gmail.com 으로 문의 주시기 바랍니다.

유소프 할아버지가 한국에 오셨습니다.

반가운 마음에 할아버지를 만나러 호텔에 달려갔지요.



<코끼리가 수놓은 아름다운 한글>을 한보따리 싸갔습니다.



할아버지에게 사인을 부탁하려구요.

독자여러분께 뭔가 특별한 선물이 될 것 같다는 생각이 들었거든요.




양이 좀 많은가? 하고 걱정했지만, 기우였어요.

코끼리 할아버지, 껄껄 웃으시면서 하나 하나 예쁜 코끼리도 그려 넣고 정성껏 사인을 해주셨습니다.


이 특별한 사인본들을 독자 여러분께  어떻게 전달할까 고민을 해봐야겠습니다.


여러분. 

새 해, 복 많이 받으세요!

<코끼리가 수놓은 아름다운 한글>이 교보문고 잠실점 선정 이주의 책으로 선정되었습니다.

ㄱ부터 ㅎ까지 한글을 따라 무지개 우물을 찾아 떠나는 코끼리들의 모험담을 잔잔하게 그려낸 <코끼리가 수놓은 아름다운 한글>은 외국인 화가의 눈에 비친 아름다운 한글의 기발한 발상을 감상하실 수 있습니다.


<코끼리가 수놓은 아름다운 한글> 이한상 글, 유소프 가자 그림, 월천상회 펴냄.




월천상회는 더 재미있고 유익한 그림책들을 선보일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할 것을 약속 드립니다.


유소프 할아버지를 만나러 가서 찍은 사진들을 정리하다가 발견한 사진.

완성된 그림은 자주 봤지만, 그리던 도중의 사진은 자주 보지 못하는 것 같아서요.



할아버지는 이렇게 코끼리를 그리고 계셨군요. ㅎㅎ

'코끼리가 수놓은 아름다운 한글'이 성북 책 모꼬지에 참여했습니다.


그런데, 행사가 끝나갈 즈음, 성북구청장님을 발견!


한글 코끼리가 성북구청장님을 만났습니다.

김영배 구청장님은 '코끼리가 수놓은 아름다운 한글'에 추천사를 써주실 만큼 '한글 코끼리'와 깊은 인연을 가지고 계시지요. 


구청장님께 사인을 부탁드렸습니다.


무슨 말을 쓸까, 고민중이신 김영배 성북구청장님.



함께 사는 세상.

함께 어우러지는 사람들.


한글 코끼리가 꾸는 꿈입니다.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