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간 브리핑에서 <코끼리 아저씨의 신기한 기억법>의 소개 자료입니다.


월천의 초이스, <코끼리 아저씨의 신기한 기억법>

이 책에는 어떤 매력이 숨어있길래 월천이 선택했을까요?


그것은 바로 '맛과 멋이 있는 책'이었기 때문입니다.

- 기억력 챔피언이 쓴 이야기

- 매력적인 등장 인물들

- 파티를 열기 위해, 친구들을 돕기 위해 동분서주하는 모험담.

- 기억법을 일부러 가르치려하기 보다는 기억법 맛을 보여주고 흥미를 이끌어내는 이야기



 

월천상회의 새 그림책 <코끼리 아저씨의 신기한 그림책>의 <신간 브리핑>이 이번 주 목요일에 있습니다.


신간 브리핑에서 발표할 자료를 만드는 중입니다.

3분 동안의 발표시간에 어떻게 하면 효과적으로 책의 매력을 전달할 수 있을까 고민 중.



고민하는 당나귀의 표정이 곧 저의 표정이네요. 


월천상회의 새 그림책 <코끼리 아저씨의 신기한 기억법>이 출간되었습니다.


이 책은 네덜란드의 기억력 챔피언이자 동화책 작가 베셀 산드케가 쓴 아주 특별한 그림책입니다.


<기억력 챔피언이 선사하는 아주 특별한 그림책>

기억력 대회에서 우승했을 , 사람들은 그가 특별한 두뇌와 재능을 가지고 있을 것이라고 부러워했지만, 기억력 챔피언이 되기 이전에도 그리고 기억력 챔피언이 이후 지금까지도기억력은 방법을 터득하고 연습하면 얼마든지 개발하고 높일 있는 이라고 생각하고 있다고 합니다. 


 그는 자신이 기억력 챔피언이 있었던 것은 특별한 두뇌와 능력을 가지고 있었기 때문이 아니라

기억력을 연습하는자신만의 특별한 방법 있었기 때문이라고 이야기합니다. 평소 방법대로 꾸준히 연습해왔을 뿐이라고 합니다. 


기억력 챔피언이 후에 저자는 자신의 기억법이 코끼리가 기억하는 방법과 비슷하다는 아주 흥미로운 사실을 발견했습니다

그리고 코끼리에 대해 깊은 관심과 애정을 갖게 되었다고 합니다

저자는 어린이들에게  자신이 가진 코끼리같은 기억력의 비법을, 코끼리들이 가진 컴퓨터 같은 기억력의 비법을 나누고 싶어 책을 썼다고 합니다.


<에듀테인먼트가 아닌, 이야기로 만나는 특별한 기억법>

그런데 재미있는 것은 이 그림책은 에듀테인먼트 그림책이 아니라는 것입니다.

기억력 챔피언이 썼지만, 이 책은 매력적인 캐릭터가 재미있는 파티를 열기 위해 코끼리 아저씨네 가게에 가다가 곤란에 빠진 친구들을 돕는 미션을 수행하는 그러다 정작 당나귀 자신도 곤란에 빠지고 이를 극복하는 흥미진진한 이야기 구조를 가지고 있습니다. 

정색하고 기억력을 가르치려 하기보다는 주인공 당나귀의 모험 이야기를 들려주며 기억법 이야기를 맛보게 해주고 있다는 점이 무척 매력적입니다.


<동화의 세계에 가장 잘 어울리는, 호사스러울 만큼 즐거운 얀 유테의 그림>

 얀 유테의 그림은 이야기를 완벽하게 보완하고 완성해주는 그림책의 날개입니다

유테의 그림은 명랑하고 호사스러울 정도로 즐겁기 때문에 무엇이든 일어날 있는 동화의 세계에 가장 어울리는 그림이라는 찬사를 받고 있습니다. 

글쓴이의 생각처럼 책이 어린이들에게 저마다의 코끼리 기억법을 가지게 있는 작은 씨앗이 되기를 바랍니다.  

그린이의 생각처럼 어린이들이 재미있는 이야기와 경쾌한 그림을 즐기고 신나는 상상력의 세상을 맛볼 있기를 바랍니다

옮긴이의 생각처럼 어린이들이 신나는 그림책 속에서 코끼리 아저씨를 만나 당나귀와 함께 친구들을 돕고 모두 행복해질 있기를 바래봅니다.

 


+ Recent posts